효성 중공업PG 임직원 1900여명 장애학생들과 9년간 따뜻한 동행

관리자 0 907

 

서울정문校 학생들 산행 돕고 현장 체험학습도 함께 해

 

 

효성 중공업PG 직원들이 지난 17일 서울 관악구 삼성산에서 정신지체 특수학교인 서울정문학교 학생들의 산행을 돕고 있다. 효성그룹 제공

 

0c991ed6046caa5aa54a4ba4f5ebd795_1449909 

효성 중공업PG(사업부문) 임직원 1900여명이 정신지체장애 학생들과 9년간 따뜻한 동행을 이어오고 있다.

21일 효성에 따르면 효성 중공업PG 임직원 30여명은 지난 17일 장애인 주간을 맞아 서울 관악구에 있는 삼성산에서 정신지체 특수학교 서울정문학교 학생들의 산행을 도왔다. 이번 산행은 대외활동이 활발하지 못해 체력이 떨어지기 쉬운 학생들의 기초 체력 증진을 위해 마련됐다. 이들은 22일 학생들의 사회 적응력을 높이기 위해 에버랜드에서 진행되는 현장 체험학습에도 함께한다. 

효성 중공업PG 임직원 1900여명은 2007년부터 총 80차례에 걸쳐 서울정문학교 학생들의 산행에 동행하고 현장체험학습을 지원하고 있다. 

효성의 사회공헌 활동을 주도하고 있는 조현준 전략본부장(사장)은 “9년간 장애학생들과의 동행은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뤄진 나눔활동”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지원으로 밝고 따뜻한 사회 만들기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효성의 IT 전문 계열사인 효성 ITX는 이날 서울 영등포아트홀에서 열린 ‘영등포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서 장애인 일자리 창출과 지원 등의 공로를 인정받아 영등포구청장상을 받았다.

한승주 기자 sjhan@kmib.co.kr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